영덕문화관광재단 2024지역맞춤형 중소규모 콘텐츠 유통 등 공모사업 3건 선정

이창진 | 입력 : 2024/05/23 [11:58]

▲ 영덕문화관광재단 2024지역맞춤형 중소규모 콘텐츠 유통 등 공모사업 3건 선정


[청송인터넷뉴스=이창진] (재)영덕문화관광재단은 (재)예술경영지원센터가 주최 주관하는‘2024년 지역맞춤형 중소규모 콘텐츠 유통 지원사업’과‘공연예술유통 공모사업’에 총 3건의 공연이 선정돼 국비 3억 1천여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2024년 공연예술 유통 사업’(2억 1,400만 원)과‘지역맞춤형 중소규모 콘텐츠 유통 사업’(9천8백만 원)은 문예회관·공연단체·예술인들과 협력을 통해 공연시장의 활성화를 이끌고 문화 취약지역에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자 진행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작품은 ▲넌퍼벌 퍼포먼스‘페인터즈’▲ 휴먼드라마 ‘이기동체육관’▲가족마당극‘쪽빛황혼’이다.

▲넌퍼벌 퍼포먼스‘페인터즈’는 2010년 첫 공연을 시작해 일본, 싱가포르, 중국 등 아시아 전역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22개국 132개 도시에서 월드투어를 마쳤다. 누적 관람객 600만 명을 기록한, 검증된 작품으로 영덕에선 오는 6월 8일 영해면 예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휴먼드라마‘이기동 체육관’은 2014년 서울문화재단의 창작팩토리 공연지원사업 연극 우수작품이다. 내용은 1990년대 후반을 배경으로 고단한 하루를 살아내는 직장인들이 복싱을 통해 치유 받는 이야기이다. 대학로 최초의‘복싱 연극’이란 타이틀로 초연 당시 화제를 모으며 2009년부터 2014년까지 인기리에 공연됐다. 올 7월 예주문화예술회관 무대로 10년 만에 복귀한다.

▲가족마당극‘쪽빛황혼’은 농촌에서 나고 자란 부모 세대가 고향을 떠나 서울로 이주해 살다 결국 귀향하게 되고 세상을 떠날 때까지 겪는 희로애락을 감동과 웃음으로 담아낸 가족극이다. 이 작품 또한 국립극장 야외놀이마당 공연 사상 최다 관객을 동원한 공연으로 올 9월, 영덕군민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영덕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인 김광렬 영덕군수는“올해도 재단은 굵직한 공모사업에 선정되고 우수 기획공연을 유치하면서 수준 높은 공연을 군민들께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주민들이 더 다양하고 질 높은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