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윤경희 청송군수,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비전 제시

이창진 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12:11]

윤경희 청송군수,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비전 제시

이창진 기자 | 입력 : 2023/12/01 [12:11]

 

▲ 윤경희 청송군수,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비전 제시


[청송인터넷뉴스=이창진 기자] 윤경희 청송군수는 지난 1일 제269회 청송군의회 정례회에서 2024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군정 운영 방향을 발표했다.

청송군은 군민의 삶이 달라지는 청송을 위해 2024년 군정 운영 방향을 '함께하는 군민, 모두가 잘 사는 청송'으로 정하고 변화를 이끄는 농업정책, 모두가 행복한 복지청송, 생활이 넉넉한 지역경제, 인구를 늘리는 문화관광, 편하고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2023년 당초 예산보다 1.8% 늘어난 4,745억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분야별로는 농업 1,044억, 교육·사회복지·보건 부분에 1,088억, 상하수도 등 환경 부분에 560억, 문화관광 분야에 362억, 공공안전·지역개발·산업 부분에 724억을 각각 편성했다.

2023년 대비 가장 많이 증액된 분야는 산업 및 에너지 분야로 가스 공급 체계 구축을 위한 '진보면 LPG 배관망 구축 사업',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한 '현서∙안덕면 그린뉴딜 전선지중화 사업', 지역 내 소비 촉진을 위한 '청송사랑화폐 사업'이 포함되어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국세 감소에 따른 재정운영의 어려움으로 정부가 지출을 줄이는 방향으로 지출구조를 조정하고 있어 지방교부세 등 자치단체 보전 수입 감소가 예상되지만, 국도비와 공모사업을 통해 확보한 예산으로 지역경제를 회복하고, 고물가 등으로 어려운 군민생활을 지원하는 등 지역경기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도 기후변화와 농업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농업정책과, 생활인구를 늘리는 문화관광 도시 건설, 안전하고 살기 좋은 도시환경을 조성하여 군민과 함께, 모두가 잘 사는 청송군을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